국제청년센터는 국제 학생의 권익신장과 교류, 협력을 위해 활동하는 국제 NGO 단체입니다
국제청년은 세계의 자산이며 미래입니다
후원하기 ♥ ENGLISH |
유학뉴스

한국 정부, 대규모 해외 인재 유치 확정

조회 수 7265 추천 수 0 2014.01.24 10:04:12

한국 정부가 해외 고급 인재 유치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미래창조과학부는 23일 정홍원 국무총리 주재로 '제 30회 국가정책조정회의'를 열고 글로벌 경쟁력 확보를 통한 창조경제 실현을 위해 해외 고급 인력의 한국내 장기체류 유도 및 재외동포와 외국인 우수 인력에 대한 지원 강화를 골자로 한 '해외 우수인재 유치 및 활용방안'을 확정, 발표했다. 

인재별 맞춤형 지원방안 마련과 출입국 관리제도 및 글로벌 우수인력의 한국 내 체류 여건을 개선해 2017년까지 한국에서 활동하는 해외 우수 인력 규모를 3만7000명으로 확대하겠다는 것이 이 방안의 주요내용이다. 이 방안에 따르면, 향후 우수 인재들을 '연구교육형', '기업활동형', '미래잠재형' 등으로 구분해 유형에 따라 최적화된 지원책을 제공한다는 것.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를 중심으로 세계 상위 1% 석학급 인재를 유치하는 연구교육형의 경우, 2017년까지 자원 강국 인재와 해외 동포 200여 명을 선발하여 생활비와 연구비를 지원하는 가칭 '코리아 리서치 펠로우십'(Korea Research Fellowship)을 신설하여 이공계 고급인력의 한국 내 복귀와 해외 인재들이 한국 내 장기 체류를 유도한다. 

기업활동형 인재 유치를 위해서는 코트라와 재외과학기술자협회 등과 협력해 전문인력 중심의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한 인재 유치 중계사업도 강화키로 했다. 또 한국 중소·중견기업 통합창구를 소셜네트워크시스템(SNS)에 개설, 한국내 중소·중견기업이 우수 해외인재를 쉽게 찾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미래잠재형 인재의 경우엔, 정부초청 장학생 교류사업을 확대하고 영재학교와 카이스트, 광주과학기술원 등 과학기술 특성화대학, 코리아 리서치 펠로우쉽(Korea Research Fellowship) 프로그램 간의 연계가 추진된다. 

또 해외 전문인력의 체류 여건을 개선하기 위해 ▶과학벨트 내 외국인 지원센터 설치 ▶우수 외국교육기관 유치 등 단계적으로 '외국인 친화적 사회문화 인프라'를 조성키로 했다. 

정부는 재외동포를 포함한 해외 고급인재들의 자유로운 한국내 활동을 위해 전자사증 발급을 확대하고 준영주자격(F-2) 최장 체류기간을 현행 3년에서 5년으로 늘리는 등 출입국 제도도 손보기로 했다. 


[KOREADAILY]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
출국 오리엔테이션
유학생 여러분들을 위한
출국 준비 점검
미국 정착 서비스
성공적인 미국 생활을
위한 지름길
피해 구제 신청
어려움을 겪고 있나요?
저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책자신청
돈쓰고 배운 100가지
미국 생활 노하우
모이는게 힘!
유학생 학자금 대출
청원 캠페인
Copyright © 2014 INTERNATIONAL CENTER FOR YOUTH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