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청년센터는 국제 학생의 권익신장과 교류, 협력을 위해 활동하는 국제 NGO 단체입니다
국제청년은 세계의 자산이며 미래입니다
후원하기 ♥ ENGLISH |
일반자료

한국인 최초 미국 유학생은?

조회 수 284537 추천 수 0 2011.05.25 17:07:07
ISRC *.234.99.31
1882년 미국과 수교를 체결한 이듬해 미국 공사 후트가 내한하고 조선의 친선사절단(보빙사)이 미국에 파견된다. 이 사절단은 민영익을 전권대신으로 홍영식·서광범·유길준(사진)·고영철·변수·현흥택·최경석 등으로 구성되어 1883년 7월 인천항을 출발했다.

보빙사 일행은 그해 9월 2일 샌프란시스코에 상륙했다. 기차편으로 뉴욕에 도착한 후 40여일간 미국에 체류하며 미 대통령을 접견하고 각 기관을 두루 시찰한 후 귀국했다.

이들 중 유길준은 미국에 계속 남아서 국비로 유학할 수 있는 기회를 얻었다. 유길준이 한국인 최초의 미국 유학생이 된 셈이다. 이에 앞서 유길준은 한국인 최초로 일본에 유학하기도 했다.

유길준은 메사추세츠 셀럼시에서 에드워드 모오스 교수의 지도하에 유학준비를 하며 지내다가 1884년 가을학기(Senior)부터 당시 명문으로 알려진 거버너 담마 아카데미(Governer Dummer Academy)에 들어간다. 그런데 입학한지 얼마되지 않은 1884년 12월 4일 고국에서 갑신정변이 일어난다.

정변의 주역은 유길준의 선배이자 동료인 김옥균·홍영식·서광범 등이었다. 갑신정변이 3일 천하로 실패하면서 정변의 주역들로부터 유길준에게 전해지던 유학비도 끊어지자 그는 더 이상 미국에 남아있을 수가 없었다. 미국에서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하버드대학으로 진학할 계획까지 갖고 있었으나 갑신정변으로 학업을 중도에 포기하고 귀국할 수 밖에 없었던 것이다.


그런데 갑신정변은 미국 대학의 첫 졸업생을 낳는 계기가 되기도 하였다. 유길준과 함께 보빙사의 수행원으로 미국에 갔다 돌아와 있던 변수는 갑신정변에 가담했다가 정변이 실패하자 일본을 거쳐 미국으로 망명하게 된다. 그는 1887년 메릴래드주립농과대학에 입학해 4년 뒤인 1891년 6월 이학사(Bachelor of Science) 자격을 취득했다. 한국인으로서 최초로 취득한 미국대학의 졸업장이었다. 콜롬비아 의과대학(Columbia Medical College·현 조지워싱턴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한 서재필보다 2년 앞선 것이었다. 그러나 안타깝게도 그는 졸업한 지 겨우 4개월 뒤 그만 모교 앞에서 열차에 치어 사망하고 만다. 


윤병희 (국사편찬위원회 편사연구사)


ISRC

2011.05.25 19:29:21
*.234.99.31

우리나라 최초의 미국유학생이자 개화사상가 유길준.


보스톤에서 북쪽으로 30분정도 위치한 셀럼이라는 도시에 피바디 엑쎅스 뮤지엄이 있다.

규모는 크지 않지만, 한국관도 따로 마련되어 있고, 더욱 특이한거는 우리나라 최초의 미국유학생이자 개화사상가 유길준의 편지가 전시되어있다. 1883년부터 보스톤 주변에서 유학을 했다고 기록되어있는데. 미국온지 1년만에 이렇게 영어문장을 구사했다니... 놀라운 일이다~
편지는 유길준과 에드워드 모스 (Edward Sylvester Morse) 사이에 오간 1884년부터 1897년간의 편지들이다. 

http://www.pem.org/aux/pdf/exhibitions/yu_kil-chun.pdf 로가면 원본편지들을 더 볼수 있다.

 

작은 도시에 있지만 꽤 좋은 기획전을 많이 하는 박물관이다.

 

    www.pem.or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4 LA 실용음악 고등학교를 소개합니다 file EEI 2015-10-05 1403
43 KBS 라디오 유학생센터 인터뷰 음성파일 file [14077] ISRC 2013-04-03 285017
42 세계 한인유학생 대표회의 행사 팜플렛 file [13945] ISRC 2012-08-01 194597
41 공정거래위원회 유학수속 표준 약관 file [13998] ISRC 2012-08-01 224554
40 최초의 미국 한인유학생회 [13988] ISRC 2012-07-19 174518
39 유학원에 보낸 편지(피해 유학생의 불만과 건전한 유학시장을 위해) [13999] ISRC 2011-10-28 227080
38 [민원 사례] KAPLAN 어학연수 과정 부당한 환불 정책에 따른 민원 신고 [1] [13768] ISRC 2011-09-29 287609
37 폴리어학원 부당한 환불 정책으로 인한 유학생 피해 사례들 [13942] ISRC 2011-09-29 151479
36 [민원 사례] 하루에 6시간씩 커피샵에서 일하는데 쉬는 시간, 식사시간이 없어요. [13563] ISRC 2011-07-20 321142
35 [피해 사례] 한인유학생 타켓 '보이스피싱' 기승 [13992] ISRC 2011-07-20 233408
34 [칼럼] 반값 등록금과 유학생 '학자금 상환제' [14008] ISRC 2011-06-17 225440
» 한국인 최초 미국 유학생은? [1] [14210] ISRC 2011-05-25 284537
32 [자료] 유학생센터 창립 1주년 기념행사 축사 자료 file [13999] ISRC 2011-04-12 241801
31 [민원 사례] 쉐퍼드 대학교의 부당한 학교 운영 고발 [1] [14135] 유학생센터 2011-02-15 247744
30 [유학생 장학금] 산호세 파이오니아 라이온스 클럽 [13935]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7 244017
29 [민원 사례] 임금에서 세금을 제하고 받았습니다. [13889]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6 215243
28 [유학대출] 기업은행 "해외유학생 대출" [1] [14048]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1 216809
27 [유학대출] 서울보증보험 "유학생학자금 대출지급 보증보험" [13961]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1 241011
26 [유학대출] 부산은행 "마이비 해외학자금 대출" [14231]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1 254542
25 [유학 대출] 외환은행 "자녀사랑 유학자금대출" [13922] 유학생권익센터 2010-07-01 205785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할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
출국 오리엔테이션
유학생 여러분들을 위한
출국 준비 점검
미국 정착 서비스
성공적인 미국 생활을
위한 지름길
피해 구제 신청
어려움을 겪고 있나요?
저희가 도와드리겠습니다
책자신청
돈쓰고 배운 100가지
미국 생활 노하우
모이는게 힘!
유학생 학자금 대출
청원 캠페인
Copyright © 2014 INTERNATIONAL CENTER FOR YOUTH ALL RIGHT RESERVED